News Autonomous a2z

News


Press 자율주행차가 내포신도시 주정차 계도…저녁에는 방범순찰

페이지 정보

작성자 Autonomous a2z 조회 344 작성일 2023-12-04

본문

자율주행차가 내포신도시 주정차 계도…저녁에는 방범순찰



내년 5월 31일까지 하루 낮 6회·저녁 2회 운행


(홍성=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충남도는 전국 최초로 자율주행차를 이용한 주정차 계도 및 방범순찰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4일 밝혔다.


이날 시연회를 위해 충남도서관네거리를 출발한 자율주행차는 도청3거리∼소방서네거리∼적십자네거리∼교육청네거리 등을 경유하며 주정차 밀집구간에서 계도 활동을 한 뒤 출발지로 돌아왔다.


안전요원이 1명 탑승해 정해진 노선을 도는 자율주행차는 주말·공휴일을 제외한 월∼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하루 6차례 운행하며 주정차 계도 활동을 수행한다.



오후 6시∼7시에는 하루 2차례 방범순찰을 한다.


도는 선도적인 자율주행 서비스를 지속 발굴·추진해, 내포신도시를 미래 이동수단(모빌리티) 특화도시로 도약시킬 방침이다.


윤여권 도로철도항공과장은 "전국 최초로 시도하는 자율주행 자동차 주정차 계도 및 방범 순찰 서비스가 첫 활동을 무사히 마친 만큼 자율주행이 향후 공공분야에서 확대되길 기대한다"며 "서비스의 원활한 진행과 안전한 운행을 위해 주민들의 많은 협조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관련기사

아주경제 충남도, 자율주행 주정차 계도·방범 순찰 나선다

충청일보 전국 최초 자율주행차 방범 순찰 나선다






News 목록